HOME

cancel

내일신문

내일신문

'확산차단' 민관 총력, “개인위생 철저 준수”

`확산차단` 민관 총력, “개인위생 철저 준수”
정말 고생하십니다 | 대규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대구시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으로 이송된 23일 오후 한 의료진이 다음 확진자를 받기 전 잠시 쪽잠을 자고 있다. 대구=연합뉴스 임화영 기자23일 오후 정부가 코로나19 방역대응을 심각으로 격상한 가운데, 중앙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지역과 부문에 따라 봉쇄, 확산차단, 최소화 조치를 각각 혹은 동시 적용해 총력전을 진행한다. 더불어 국민 행동수칙 준수의 중요성을 재강조했다. 당정은 관련 추경을 제출할 예정이다. 심각단계에서 정부와 지자체는 코로나19의 해외유입 차단, 환자 발견 및 접촉자 격리 등 봉쇄정책을 실시하는 동시에 지역사회 확산 차단과 최소화를 위한 전략을 계속 추진한다.대구 시민들에게는 최소 2주간 자율적 외출자제와 이동제한을, 유증상자는 선별진료소를 통해 신속한 검사를 받을 것을 요청했다.또 경증 환자를 대상으로 빠른 치료를 담당할 전담병원을 지정하고 병상을 확보한다. 1주일 안에 각 시도별 감염병 전담병원을 지정한다. 특히 대구에는 1000개의 병상을 추가로 확보하고 전국적으로 1만개 병상을 확보한다.중국

주요기사

prev
12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