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cancel

내일신문

지난해 주식관련 채권 주식전환 급격히 늘어

행사건수 29.7% 상승

행사금액 45.0% 올라

한국예탁결제원

등록 : 2019-01-11 11:38:13

지난해 주가가 상승한 기업들이 늘어나면서 주식관련 채권을 주식으로 전환한 권리행사가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지난해 예탁원을 통해 권리행사가 된 주식관련사채는 총 278종목으로 1년 전보다 25.2% 증가했다.

금액으로는 1조2774억원으로 전년 대비 45.0% 증가했고, 건수로는 2906건으로 29.7% 늘어났다.

주식관련사채란 전환사채(CB), 교환사채(EB), 신주인수권부사채(BW) 등 발행 시 정해진 일정한 조건으로 발행사의 주식 또는 발행사가 보유한 타 회사의 주식으로 전환 또는 교환이 가능한 채권이다.

지난해 주가가 상승한 기업들이 늘어나면서 주식관련사채의 권리행사가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예탁원 관계자는 "주식관련사채 권리행사의 증가는 발행기업의 주가가 행사가격을 상회해 지속 상승한 데 기인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식관련사채 종류별 행사건수를 보면, 전환사채(CB)는 전년 대비 13.3% 증가한 1497건, 교환사채(EB)는 5.2% 증가한 202건, 신주인수권부사채(BW)는 66.2% 증가한 1207건을 기록했다.

종류별 행사금액을 보면, 전환사채(CB)는 전년 대비 33.9% 증가한 9063억원, 교환사채(EB)는 69.7% 증가한 1883억원, 신주인수권부사채(BW)는 96.5% 증가한 1828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주식관련사채 행사금액 상위종목은 GS건설 131회 CB, 코오롱인더스트리 46회 BW, GS건설 130회 EB, 송암사 1회 EB 순으로 집계됐다.

김영숙 기자 kys@naeil.com

twitter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