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cancel

내일신문

내일신문

"북미 실무협상 곧 시작, 6.12 정상회담 잘 될 것"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김정은 위원장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의지가 확도하다는 것을 다시 한 번 피력했다"면서 "북미 양국이 상대가 무엇을 원하고 있는지 분명하게 인식하고 있는 가운데 (북미정상회담을) 진행하고 있기 때문에 잘 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26일 열린 2차 남북정상회담 결과를 발표하고 "김정은 위원장의 요청으로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눴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6일 오후 3시부터 2시간 동안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2차 정상회담을 가졌다. 지난 4월 27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정상회담을 가진 후 한 달 만이다. 특히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6.12 북미정상회담 취소를 알린 후 하룻만에 개최 가능성을 시사하는 등 긴박한 정국에 열린 회담이어서 더욱 주목을 받았다.미국 신뢰할 수 있느냐는  북한의 우려 해소문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와 판문점선언의 신속한 이행을 함께 해 나가는 것이 매우 중요한 시점이라고 봤다"면서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