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cancel

내일신문

미래에셋운용 ETF 100조원 돌파

국내 ETF 전체 1.38배

등록 : 2022-01-14 12:28:49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전세계에서 운용하고 있는 ETF 규모가 100조원을 돌파했다. 국내 상장 ETF 전체의 1.38배에 달하는 금액이다.

14일 미래에셋자산운용에 따르면 미래에셋이 전세계에서 운용하고 있는 ETF 규모는 2021년말 기준 102조1751억원으로, 한국거래소에 상장된 ETF 시장 전체 자산총액 74조원의 약 1.38배에 이른다.

미래에셋운용 ETF눈 2020년말 65조7083억원 대비 36조4668억원 늘었다. 글로벌 ETF 리서치 기관 'ETFGI'에 따르면 지난해 11월말 기준 전세계 ETF 운용규모는 1경1400조원 규모이고, 미래에셋은 전세계 14위 ETF 공급자다. 미래에셋은 2011년 글로벌 ETF 시장에 진출했으며, 현재 한국, 미국, 캐나다, 홍콩, 일본 등 10개국에서 ETF를 운용하고 있다.

미래에셋 ETF 역사는 2006년 한국거래소에 3개 'TIGER ETF' 시리즈를 상장하며 시작됐다. 2011년 국내 운용사 중 최초로 홍콩거래소 ETF 상장을 시작으로, 같은 해 캐나다 'Horizons ETFs'를 인수하며 한국 ETF의 글로벌 진출을 알렸다. 액티브 ETF 강자인 Horizons ETFs는 시장 상황에 따라 투자자들이 포트폴리오에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2018년에는 전세계 ETF 시장 약 70%를 차지하는 미국 시장에서 라이징 스타로 주목받는 ETF 운용사 'Global X(글로벌엑스)'를 인수했다.

김영숙 기자 kys@naeil.com

twitter   facebook   kakaot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