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cancel

내일신문

홍남기 경제부총리, 김수현 청 정책실장 임명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청 사회수석에 김연명 교수

등록 : 2018-11-09 14:25:05

문재인 대통령은 9일 홍남기(58) 국무조정실장을 신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으로 지명했다.

홍남기 신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또 김수현(56) 대통령 비서실 사회수석을 정책실장으로 임명했다. 김동연 부총리 - 장하성 정책실장으로 출발한 문재인정부 경제사령탑이 1년 6개월만에 교체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9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홍 신임 부총리 후보와 김수현 정책실장 임명했다고 밝혔다. 
김수현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

홍남기 부총리 후보자는 강원도 춘천 출신으로 기재부와 대통령 비서실, 미래창조과학부 1차관 등을 거쳐 문재인정부 초대 국무조정실장으로 재직해 왔다.

문재인정부의 국정과제 추진과 조율업무 등을 수행하며 특히 이낙연 국무총리의 두터운 신임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수현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은 경북 영덕 출생으로 노무현정부 청와대 사회정책비서관, 환경부 차관을 거쳐 문 대통령 취임 후 청와대 사회수석비서관으로 재직해 왔다.

사회정책, 부동산, 환경, 교육·문화 등 사회분야 정책 등을 망라해 '왕수석'으로 불릴만큼 문 대통령과 깊은 신뢰관계를 형성하고 있다는 평가다.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문 대통령은 또 홍남기 후보자의 후임에 노형욱(56) 현 국무조정실 2차장을 승진임명했다.

노형욱 실장은 전북 순창 출신으로 기재부 재정관리관을 거쳤다. 

김수현 정책실장이 맡았던 대통령비서실 사회수석은 김연명(57) 중앙대 사회복지학과 교수가 맡게됐다.

김연명 대통령비서실 사회수석
김 교수는 충남 예산 출신으로 사회정책을 전공한 전문가다.

문 대통령 취임 후 국정기획자문위 사회분과위원장으로 사회분야 공약을 다듬었고, 국정기획자문위에서 포용사회분과와 미래정책연구단을 이끌어 왔다.

문 대통령이 내년 국정목표로 제시한 포용적 성장과 맞춘 '함께 잘 사는 나라'의 사회분야 정책을 총괄하게 될 전망이다. 

이명환 기자 mhan@naeil.com

twitter
facebook